금욜날 먹은 짬뽕 오늘 또 먹었습니다.

금욜날 점심으로 짬뽕을 먹었는데 맛있게 먹어서 오늘 점심으로 또 먹었습니다.

금욜날 먹을 때 국물이 부족해서 더 달라고 부탁했는데 짬뽕 만들때 딱 그 만큼만 만든다고 죄송하지만 더 드릴게 없다구

해서 오늘은 주문할 때 아예 국물을 좀 많이 달라고 부탁했습니다.

해물은 그렇게 많이 들어가 있지 않은데 국물이 시원한게 맛있습니다.

저하고 같이 드신 분도 괜찮다고 하셔서 그분과 금요일, 오늘 연속으로 같이 먹었습니다.

단, 양파가 많이 들어가서 그런지 약간 단맛이 납니다.

매장은 깔끔하고 일 하시는 분들도 친절합니다.

약간 좀 비싼 느낌은 있습니다.

짜장면은 5500원

아래 짬뽕은 6000원 입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